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두산 1군 선수 폐렴 소견…1군 선수단 전원 자택 대기
입력 2020.04.01 (13:04) 연합뉴스
두산 1군 선수 폐렴 소견…1군 선수단 전원 자택 대기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1군 선수 한 명이 폐렴 증상을 보였다.

두산 구단은 1일 훈련을 취소하고, 1군 선수단 전체 자택 대기를 지시했다.

두산은 "해당 선수가 전날 옆구리에 불편함을 느껴 오늘 오전에 컴퓨터단층촬영(CT), 자기공명영상(MRI)을 촬영했다. 이 과정에서 폐렴 소견을 받았다"며 "현재 발열과 기침, 가래 등의 증상은 없지만, 선별진료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두산은 KBO 사무국이 전달한 코로나19 대응 매뉴얼에 따라 1일 훈련을 취소하고, 1군 선수단 전원이 자택 대기하기로 했다. 2일 오전 훈련도 취소했다.

아직 한국프로야구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그러나 한 명이라도 양성 반응을 보이면 리그 전체가 멈출 수 있는 터라 의심 환자가 발생하면 훈련을 취소하는 적극적인 조처를 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두산 1군 선수 폐렴 소견…1군 선수단 전원 자택 대기
    • 입력 2020.04.01 (13:04)
    연합뉴스
두산 1군 선수 폐렴 소견…1군 선수단 전원 자택 대기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1군 선수 한 명이 폐렴 증상을 보였다.

두산 구단은 1일 훈련을 취소하고, 1군 선수단 전체 자택 대기를 지시했다.

두산은 "해당 선수가 전날 옆구리에 불편함을 느껴 오늘 오전에 컴퓨터단층촬영(CT), 자기공명영상(MRI)을 촬영했다. 이 과정에서 폐렴 소견을 받았다"며 "현재 발열과 기침, 가래 등의 증상은 없지만, 선별진료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두산은 KBO 사무국이 전달한 코로나19 대응 매뉴얼에 따라 1일 훈련을 취소하고, 1군 선수단 전원이 자택 대기하기로 했다. 2일 오전 훈련도 취소했다.

아직 한국프로야구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그러나 한 명이라도 양성 반응을 보이면 리그 전체가 멈출 수 있는 터라 의심 환자가 발생하면 훈련을 취소하는 적극적인 조처를 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